도서/책가격비교 노란북
 
노란비디오
추천도서 베스트셀러 많이 본 책 신간도서 서점이벤트 재정가도서 통합가격비교
오후3시베이커리
9788992089364
7,200원
초등학생을 위한 학년별 동시·동화 모음집 3학년
9788956975542
7,200원
정재승의 인간탐구보고서
9788950983079
12,600원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 8
9791164131914
10,800원
BRICKS STORY READING 150 2
9788964357378
13,500원
BRICKS STORY READING 70 2
9788964357743
13,500원
흔한남매 1
9791164131686
9,900원
9788934940241 3,403
21세기 먼나라 이웃나라 13 : 중국 1 근대 편 - 청나라의 멸망과 중화민국의 수립
국내도서 > 어린이 > 초등 전학년

21세기 먼나라 이웃나라 13 : 중국 1 근대 편 - 청나라의 멸망과 중화민국의 수립

2010년 08월 10일 출간 정가 11,900원 페이지 210 Page

1_ 제국의 위기
2_ 개혁을 위한 몸부림
3_ 열강의 침략과 쑨원의 등장
4_ 공화국의 탄생

출처 : 알라딘 
저:이원복
만화로 세상을 이야기하는 지성인, 글로벌 시대의 문화 통역자. 경기고 재학 중 어린이신문사에서 외국 만화를 베끼는 아르바이트를 한 것이 계기가 되어 만화와 인연을 맺은 작가는 서울대학 건축학과를 수학하고 독일 유학의 길에 오른다. 10년의 독일 생활에서 세계 각국의 만화를 두루 섭렵하고 익힌 그는 프리랜서로 서독 신문에 만화와 포스터를 게재했고 독일의 권위지 《알게마이네 차이퉁》 150주년 기념호 표지를 그리기도 했다.

1984년 귀국 이후 그는 대학 강단에 서는 한편 《먼나라 이웃나라》를 시작으로 역사, 문화, 경제, 철학에 이르기까지 만화로 세상을 이야기하는 작업을 지침 없이 해왔다. 이원복 교수는 작은 체구의 동양인으로 독일을 비롯한 유럽에서 그 실력을 인정받아 유럽인들도 인정하는 만화를 그려냈고, 천대받던 만화 시장을 어른들도 즐기는 교양 만화라는 장르로 개척해내었다. 글로벌 시대 문화 통역자로서 그의 작업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

1946년 충남 대전에서 출생, 1966년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건축학과를 수학했다. 1975년 독일 뮌스터 대학의 디자인학부에 유학, 졸업시 디플롬 디자이너(Dipl. Designer) 학위 취득과 함께 총장상을 수상하였으며, 같은 대학 철학부에서 서양미술사를 전공하였다. 독일 뮌스터 시와 코스펠트 시 초청으로 개인전을 열었고, 1993년 우리나라 만화문화 정착에 기여한 공로로 제9회 눈솔상을 수상했다. 한국만화·애니메이션 학회 회장(1998~2000), 미국 캘리포니아 얼바인 대학 객원 교수(1999년~2001), 현재는 덕성여대 시각디자인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세계 최대 규모와 권위를 자랑하는 2009 볼로냐 국제 일러스트전에 한국 일러스트레이터로서는 처음으로 심사위원에 선정되는 명예를 안았다.

대표 작품으로 『21세기 먼나라 이웃나라』『세계사 산책』『와인의 세계, 세계의 와인』『가로세로 세계사』『왕초보 주식교실』『부자국민 일등경제』『만화로 떠나는 21세기 미래여행』『나란나란 세계사 도란도란 한국사』『신의 나라 인간 나라』 등이 있다.
출처 : 예스24 
이원복 교수의 대표작이자 필생의 역작 《먼나라 이웃나라》 최신간 ‘중국 1 근대 편’이 출간되었다. 《먼나라…》 시리즈는 우리보다 정치.경제적으로 선진국이었던 유럽 6개국, 가깝지만 먼 나라 일본, 우리도 몰랐던 스스로의 모습 우리나라, 세계 최강대국 미국까지 모두 아홉 개 나라를 소개하며 국민 교양 만화로서의 자리를 확고히 다졌다.
1981년 첫 연재 이후 약 30년이 흘렀다. 그동안 세계는 많은 변화를 겪었고, 중국은 미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G2로 불리기까지 급성장했다. ‘미국 편’을 마지막으로 시리즈를 마감하려 했던 저자는 중국을 중심으로 한 세계적 역학 변화 속에서 끊이지 않는 독자들의 ‘중국 편’ 출간 요구를 받아오던 중에 마침내 그의 《먼나라…》 시리즈의 종착역, 열 번째 나라로 중국을 선택했다. 청나라 후기에서 중화민국의 성립까지의 ‘근대 편’과 중국 내 공산당 창설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의 ‘현대 편’(2011년 출간 예정), 두 권으로 나누어 독자들에게 선보이게 되었다.

《먼나라 이웃나라》 13권 ‘중국 1 근대 편’은 17~18세기 태평성대를 누리며 세계 최강 제국이었던 청나라가 19세기 유럽 제국들의 침략, 오랑캐로 여기던 일본의 지배, 남북 군벌의 대립을 겪으며 무너지고, 국민의 권리를 지키기 위한 학생.노동자들의 봉기로 공화국의 싹을 틔울 때까지의 과정을 그렸다.
중화사상을 바탕으로 천하를 호령하던 중국은 왜 열강에게 분할 지배를 받게 되었을까?
아편 전쟁, 태평천국의 난, 청일 전쟁, 신해혁명, 신문화 운동, 5.4 운동은 중국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가?
외세의 침략 앞에 스스로를 바꾸고자 했던 자기 개혁이 일본은 성공하고 중국은 실패한 이유는?
아시아 최초의 민주 공화국 중화민국을 이룩해낸 힘은 어디에서 비롯되었는가?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에 걸친 세계사적 흐름 속에서 민란.반란과 유럽 열강들의 침략에 안팎으로 맞서 싸우며 변화해온 중국과 중국인의 모습을 저자만의 탁월한 통찰력과 분석력으로 날카롭지만 이해하기 쉽게 풀어냈다.
중국의 근대사는 서구 열강에 의한 기나긴 수난과 침탈의 역사였지만, 그 질곡을 이겨내고 세계 최강국을 꿈꾸는 중국과 중국인들의 성취를 보여준다.

화려하고 장대한 역사 뒤에 감춰진 중국의 재탄생 과정을 쉽고 자세하게, 한눈에 꿰뚫는다!

청나라 후기부터 중화민국의 성립까지, 천하 제국이 국민의 나라로!
당대 주요 인물, 사건들을 통해 바라보는 파란만장한 중국 근대사!

[내용 소개]

장대한 역사와 문명을 가진 나라 중국이 유럽에게 뒤처지기 시작한 시점은?
‘중국’의 역사는 기원전 221년 진나라 시황제부터 시작된다. 이집트, 로마, 몽골, 오스만 제국 등 지구상 모든 제국이 사라졌어도 현재까지 꿋꿋이 버티고 있는 유일한 나라가 중국이다. 그러나 청나라 초기 130여 년의 태평성대를 보내며 지속된 안정과 평화는 중국이 몰락하는 큰 원인이 되었으며, 정치.경제 혁명을 통해 발전을 거듭한 유럽에게 추월당하는 결과를 낳았다.

아편 전쟁은 중화사상에 어떤 상처를 남겼는가?
중국과의 교역에서 일방적으로 적자를 보던 영국은 중국 시장을 열기 위해 아편 밀매를 시작하고 이는 제1, 2차 아편 전쟁으로 비화된다. 전쟁에서 승리한 영국은 홍콩 할양과 중국과의 1:1 교섭으로 중화사상에 큰 상처를 남긴다. 광저우 협정에 이어진 난징 조약은 중국 최초의 완전 불평등 조약으로 이후 중국이 유럽 열강에게 침탈당하는 계기가 되었다.

나라 안팎의 혼란 속에 섭정을 펼친 서태후를 어떻게 평가할 수 있을까?
아편 전쟁을 겪으며 피폐해진 중국 남부는 해적과 도적의 약탈, 외지인과 토박이의 충돌 등 유혈 사태가 끊이지 않고, 이는 태평천국의 난과 염군의 난으로 이어지며 10여 년간 중국에 큰 피해를 입힌다. 제2차 아편 전쟁 패배 후 함풍제가 젊은 나이로 세상을 떠나자 다섯 살 동치제가 황제로 즉위하며 서태후가 섭정을 시작, 약 50년에 걸친 섭정 시대가 막을 연다.

중국과 일본, 정반대 방향의 자기 개혁이 가져온 결과는?
두 번에 걸친 아편 전쟁에서 패배하고 스스로 변화의 필요성을 느낀 중국과 중국의 몰락을 지켜보며 위기감을 느낀 일본은 각기 다른 방향으로 자기 개혁을 시작한다. ‘중체서용’ 사상으로 중심을 잃지 않고 서양의 앞선 기술만 받아들여 국력을 키우려던 중국의 양무운동이 실패로 돌아간 데 비해, 탈아입구?화혼양재 이념으로 전통적 가치와 질서를 스스로 부정하고 근본부터 서양식으로 바꾼 일본은 급속한 발전을 거쳐 서구 열강과 대등한 강대국으로 성장한다. 이는 중국이 과거 오랑캐로 여기던 일본에게 지배를 받는 결과로 이어진다.

러일 전쟁은 청나라의 운명을 어떻게 바꾸었는가?
외세의 침략에 맞서 싸운 의화단 운동이 많은 민간인을 희생시키며 막을 내리자 이를 빌미로 러시아군이 만주로 내려와 주둔하고, 만주 진출을 노리던 일본과 충돌하여 러일 전쟁이 발발한다. 승승장구하는 일본에 자극 받은 청 정부는 개혁 방향을 ‘일본 따라 하기’로 정하고 정치.경제.군사 면에서 일본의 제도를 받아들인다. 서태후 사망 이후 중국 내 입헌 군주제의 열망이 강해지나 청 정부는 시대에 역행하는 판단으로 황권을 더욱 강화하고, 이는 1911년 10월 우창 봉기로 이어지며 청나라는 296년 역사를 마감한다.

쑨원과 위안스카이, 이들이 꿈꾸었던 중국의 미래 모습은?
조국의 공화국 건설에 평생을 바친 쑨원은 신해혁명으로 수립된 중화민국 임시 정부의 임시 대총통에 취임한다. 쑨원은 당시 중국의 최고 실권자이던 위안스카이와 청나라의 존속을 놓고 협상, 대의를 위해 임시 대총통 자리를 사임한다. 중화민국 초대 총통이 된 위안스카이는 새로운 제국의 황제가 되려는 야심을 품고 독재 권력을 휘두르나 국민들의 저항에 부딪쳐 실각하고, 위안스카이의 부하들이 군사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정치 세력으로 등장한다.

군벌 정부의 몰락과 중화민국의 성립을 이끌어낸 핵심 세력은 누구인가?
권력 확보에만 혈안이 된 군벌 세력끼리의 싸움. 마침내 권력을 잡은 군벌 정부는 그 지위를 공고히하고자 자금 지원을 대가로 중국의 이권을 일본에 넘긴다. 중국은 제1차 세계 대전의 승전국이면서도 베르사유 조약에서 모든 요구를 묵살당하고, 베이징 군벌 정부가 이를 묵인했다는 사실이 알려진다. 정부에 분노한 대학과 전문학교 학생들을 주축으로 불이 붙은 시위는 점차 전국적으로 확대되고, 급기야 군벌 정부도 베르사유 조약 비준을 거부하며 2개월에 걸친 전국적 대중 운동은 국민의 승리로 막을 내린다.
출처 : 알라딘 
9788934940241
10,710원
노란북 링크 공유사이트 : *자기경영노하우(카페)
노란북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문의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21(2차푸르지오시티) 1452호
사업자번호 203-02-92535 인종일 신고번호 제 2015-세종-0075호 E-mail dlsjong@naver.com 010-2865-2225
COPYRIGHT(c) noranbook.net All rights Reserved.